전투식량 MRE 체험기 (1) └ 먹는 것

나도 나름대로는 식도락을 즐기며 먹는 데 쓰는 돈을 아까워하지 않는 인간이다. 그래서 엥겔 계수도 매우 높다. 용돈의 대부분은 입으로 들어가 버리는 것 같다. 맛있다는 게 어떤 것인지에 대해서 나만의 기준도 확실하게 갖고 있다. 근데 새로 '먹는 이야기' 카테고리를 만들어서 처음 쓰는 글이 전투식량에 관한 이야기라서 좀 우울하다. 좀 더 우아한 소재로 시작하고 싶었는데. 할 수 없다. 이것도 다 음식에 대한 나의 호기심에서 비롯된 사건이니 그냥 묵묵히 견뎌야 한다.

아무튼,
전투식량이 도착했다.


미군 전투식량, 일명 MRE라고 부르는 물건이다.
MRE는 Meal Ready-to-Eat의 약자인데, 말 그대로 배 고프면 바로 뜯어서 먹으라는 얘기다. 총 24가지의 메뉴가 있어서 12개씩 묶어 상자에 담아 A형, B형으로 구분한다.
이번에 MRE에 대해서 완전히 뽕빨을 내보려고 A, B 각각 한 박스씩 全24개의 메뉴를 싸그리 구입했다. 그러고선 조금 후회했다.

어렸을 때 친척이 갖다 준 미군 전투식량을 먹은 기억이 있다.
카키색 깡통으로 만든 통조림 형태였는데, 깡통따개로 통조림을 따니 복숭아나 파인애플이 아니고 비스킷이나 빵 같은게 나와서 어린 마음에 신기해했었다.
지금 와서 알아보니 그건 MRE 이전의 전투식량인 C-Ration이라는 물건이라고 한다.
지금은 비닐 비슷한 포장에 들어 있어서 열심히 깡통을 따던 옛날의 그런 낭만은 좀 없다.


이렇게 한 끼 메뉴씩 포장되어 12개가 들어 있다.
앞으로 나의 히키코모리 생활을 지탱해줄 보급품이다.

밤에 배고플 때나 일요일날 밖에 나가기 귀찮을 때 하나씩 뜯어 먹을 건데, 여기에다 차례로 시식 소감문 비슷하게 써볼 작정이다.
나처럼 전투식량이 뭔지 궁금해서 덥썩 지르려는 사람에게 일말의 정보가 되었으면 좋겠다.

그나저나 이런 걸 먹고 살 생각을 하니 좀 우울하기도 하다.
의지할 곳 없는 황량한 도시 한 복판에 홀로 버려져, 생존을 위해 밤에 혼자서 전투식량을 까먹고 있는 나를 생각하니 눈물이 멈추질 않는다.
ㅡ.ㅜ

---------------------------------------------------------------------
(2004.10.21 오전에 추가)
젠장, 갑자기 이게 이오공감인지 뭔지에 올라가 있으니 황당하네요. 시식 소감문을 시작한 것도 아니고 머리말 같은 내용을 뭐 볼게 있다고 올려버렸지? 덕분에 사진만 찍어두고 천천히 올리려던 1번 메뉴 시식 소감을 허겁지겁 작성하느라 아까운 취침시간만 2시간이나 날렸습니다. 혹시 왔다가 "이게 뭐야~ 내용도 없잖아, 쳇." 이러면서 욕하고 갈 사람도 있을 것 아니겠습니까. 에구... 이글루스 운영자가 똥 싸놓은거 제가 치우는 느낌이라 좀 찝찝합니다. 천성이 게을러서 슬금슬금 내키는 때 가끔씩 블로그에 글을 쓰는데, 이런 식으로 압박(?)을 받아서 서둘러 포스팅을 하게 되는 것도 뭔가 부자연스럽네요. 아무튼, 이 포스트는 체험 내용은 없으니 체험기를 봤으면 좋겠다는 분은 위에 (2)라고 올린게 있거든요, 그것을 보세요. (이 글에 트랙백 해두었습니다)
---------------------------------------------------------------------

전투식량 MRE 체험기 1
전투식량 MRE 체험기 2 (클릭)
전투식량 MRE 체험기 3 (클릭)

덧글

  • 넋두리 2004/10/21 00:15 # 답글

    미군 전투식량 먹을만 한걸요. 아마도 한팩에 레쿠르트식품2개인가 있고 커피,비스켓,껌이 있을 겁니다. 레쿠르트는 뜨거운 물에 데워먹고요..잘 보면 비닐팩이 있는데 거기에 물을 넣으면 물이 뜨거워집니다..잘 드셔보세요^^
  • AyakO 2004/10/21 00:21 # 답글

    트랙백해갑니다..; 근데 포스팅 보시고 불쾌해지시지나 않을지 걱정이군요 -ㅁ-; 결코 랭보님의 포스팅에 문제가 있다는 뜻은 아니니 이해해주시길 부탁드리겠습니다;
  • karasine 2004/10/21 00:34 # 답글

    한번쯤 먹어보고 싶어요..--;

    물론 대부분의 사람들을 최악이라고들 말하지만--a
  • 鉉智樓閣 2004/10/21 00:41 # 답글

    먹을만한건 먹을만하고 아닌건 가끔 정말 입에 넣기 싫더군요
  • intherye 2004/10/21 00:44 # 답글

    안녕하세요? :) 카투사로 복무하는 동안 훈련 때마다 먹느라, 아마 몇 박스는 먹었을 겁니다. 여기서 다시 보니 반갑군요. (또 질리도록 끔찍하구요.)

    .. 미리 경고해드리자면, "bean & burrito"는 아무도 메인은 안 먹고 버린 후 반찬만 먹는 메뉴였습니다. -ㅁ-
  • 심장 2004/10/21 01:20 # 답글

    저도 형이 미군에서 근무해서 맛나게 많이 먹었었죠... 회사에서 철야할때도-_-;
  • 루나벨 2004/10/21 01:57 # 답글

    이거 먹어봤는데... (...) 그냥 식은 물만 넣어도 저절로 데워지는 가공 스테이크가 최고 아스트랄했어요. 하하하. (...)
  • 도박면상 2004/10/21 02:16 # 답글

    카레를 먹어봤는데...데우고 나서 보니 시커멓더군요(..)
  • nora 2004/10/21 03:08 # 답글

    제가 먹었던 건 일반 제품과 별 차이가 없는 땅콩잼이나 딸기잼, 크래커 종류뿐... 세계는 넓었군요. -_-;
  • DukeGray 2004/10/21 03:16 # 답글

    적어도 우리 군용보다는 맛있죠...
  • 푸른마음 2004/10/21 03:37 # 답글

    먹어보시면 알겁니다.
    MRE의 참뜻은 Meal Rejected by Everybody 라는 사실을 (....)
  • 프리 2004/10/21 06:01 # 답글

    ㅎㅎㅎ 넘 잼있는 분이시네요. 전투식량을 사다니... ㅡㅡ;;
  • 紫の君 2004/10/21 07:52 # 답글

    무슨 맛일지 궁금하네요...=ㅁ=
  • 루페들고하품 2004/10/21 08:26 # 답글

    ㅎㅎ 카투사 복무하면서..저거 먹기 싫어서..
    징징대던 기억이...; 저거..먹으면..변비 걸리던데...
  • Karpe 2004/10/21 08:55 # 답글

    한국군용도 팔까요? 비빔밥은 아직도 가끔씩 누군가에게 먹여보고 싶어질때가...ㅎㅎ 비빔밥 2개 먹을수 있다/없다 로 만원내기를 했던 기억이... =_=''
  • 랭보 2004/10/21 09:27 # 답글

    Karpe// 한국 군용도 여러 군데에서 팔고 있던데요. 인터넷으로 검색해보시면 금방 찾을 수있을 겁니다.
  • 에이엔_오즈 2004/10/21 09:35 # 답글

    랭보님 흉본건 아니고! 이오공감 흉보고 있었는데, 그 웃기지도 않는 이오공감 담당자 대신 뒷수습하느라 정말 수고하셨습니다. 앞으로 계속 잘 읽을게요. ^-^/
    (이제 내 글 이오공감에 오르긴 다 틀렸다.. -ㅂ-)
  • 쭌돌 2004/10/21 22:37 # 답글

    mre는 어렸을때 엄마가 수입상가에서 사다준 깡통에 근게 잴로 맛있었던거 같아요.
  • jesonbourn 2008/07/25 16:18 # 삭제 답글

    혹시 이거 어디 가면 구해요 우리 식구 놀러 가는데 한번 먹어 보자고 하두 성화 해서요 ^^ 사이트를 가르쳐 주면 않되나요
  • 랭보 2008/07/25 22:35 #

    온라인에서는 대놓고 파는 데가 없습니다. MRE도 엄연한 미군 군수물자라서 일반 시중 유통이 금지되어 있기 때문입니다. 온라인은 증거가 남기 쉬워 MRE를 파는 사이트 같은 것을 찾기는 힘들고, 간혹 블로그나 카페에서 개인적 차원으로 공동구매 형식 비슷하게 하는 경우는 본 적 있습니다.

    직접 시장에 나가서 구하는게 쉬울 겁니다. 서울이라면 동대문, 종로5가, 남대문 등의 시장에 보면 군복이나 군용 물품을 파는 노점 비슷한 가게가 있습니다. 거기 가셔서 MRE 있냐고 물어보면 대개 있을 겁니다. 한번 나가 보세요.
  • jesonbourn 2008/07/25 16:19 # 삭제 답글

    아참 연락처 jukim731127@naver.com 입니다.
  • 랭보 2008/07/25 22:37 #

    그런데 솔직히 권하고 싶지는 않습니다. ㅡ.ㅡ;;;
  • qkqhchdrkr 2008/08/29 09:05 # 삭제 답글

    총 24가지 메뉴가 있습니다...솔찍히 맛은 ...저도 총각때 주말에 밥해먹기 귀찮아서 좀 먹어봤죠^^특히 11번 파스타는 정말로...욱 토쏠려... ㅜㅜ
  • 랭보 2008/08/29 21:04 #

    저의 오해인지 모르겠지만, 최소한 본문은 읽고 덧글을 다는 것이 매너가 아닌가 생각합니다.
  • 시더 2008/11/16 17:19 # 삭제 답글

    저희는 쭈욱 그냥 씨레이션이라고 불렀습니다...

    세대가 세대인만큼 팩에 들어있었는데도 말이죠

    저는 흰쌀죽처럼 된거가 가장 맛없었어요....
  • 시더 2008/11/16 17:22 # 삭제 답글

    의정부 동두천 파주 지역처럼 미군부대가 많은 동네에는

    파는 상점이 있습니다

    주로 밀리터리샾이라던지 아니면

    미군부대 주변으로 그런 쪽의 상권이 형성되어있죠
  • 랭보 2008/11/16 23:31 #

    이 글을 적을 때 산 MRE가 아직도 지금 수납장 속에서 잠자고 있습니다. 이제는 도저히 먹을 순 없을 것 같고 언젠가 세월이 흐르면 개봉해 볼 예정입니다.
  • Styx 2009/01/18 06:52 # 삭제 답글

    흐흐흐 안드시길 잘 한것 같습니다.
    의정부는 이제 대부분의 부대가 철수해서
    쉽게 구할수 있을 것 같지는 않네요.

    남아있는게 남대문시장이랑, 동두천 정도??

    저희는 훈련이 없는 부대라 엠알이 먹어본게
    후반기 교육때 한번인데, 훈련자주나가는 동기들
    이야기들어보면 "변비" 걸린답니다 ^^
  • 랭보 2009/01/18 21:00 #

    젊은 시절의 만용으로 시식해 본 건데 이젠 그런 용기도 없고... 온전한 음식을 먹으며 살아야지요. ㅎㅎ
  • JSA 2012/06/19 21:39 # 삭제 답글

    ...판문점에 근무당시 졸 자주먹었는데요...
    방부제가 많이 들어가있어서...변비는 물론이고..
    저거 먹는날엔 병장밑으론 막사내 화장실 이용금지요 ㅋㅋ
    냄새가 심하게 나서 ㅋㅋㅋ 방구뀌면 죽는다는 ㅡ.ㅡ;;;똥냄새도 ..끈내줘요
  • JSA 2012/06/19 21:40 # 삭제

    A타입있구 B타입있죠...
    병장들은 후랑크 많이먹고
    막쫄들은 파스타 위드 베지테이블 ㅋ
    근데 조리해먹기에 따라 전 병장때도 파스타 먹었다는 ㅋ
    요리 잘해드세요 ^^
  • ㅅᆞㅅᆞ 2013/07/28 08:38 # 삭제 답글

    ㅈㅅ한데 어디서 주문해서 배달이오죠? 저도좀알려주세요
댓글 입력 영역